2020.08.08 (토)

  • 구름많음동두천 26.8℃
  • 흐림강릉 21.7℃
  • 흐림서울 25.2℃
  • 대전 23.2℃
  • 대구 24.0℃
  • 울산 24.6℃
  • 천둥번개광주 23.1℃
  • 부산 24.4℃
  • 흐림고창 24.5℃
  • 흐림제주 30.7℃
  • 흐림강화 25.3℃
  • 흐림보은 21.9℃
  • 흐림금산 23.1℃
  • 흐림강진군 24.8℃
  • 흐림경주시 24.6℃
  • 흐림거제 25.8℃
기상청 제공

도, 31개 시·군 위기가구 발굴·지원 시스템 현장 점검

23일까지 시·군 위기가구 발굴·지원

 

(비전21뉴스) 경기도는 설 연휴 전인 오는 23일까지 31개 전 시·군을 대상으로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 시스템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

이번 점검은 도 복지국 내 ‘위기도민 발굴 지원정책 T/F 구성’에 따른 후속 조치의 하나로 최근 잇달아 발생하고 있는 ‘일가족 사망’과 같은 복지 사각지대에서의 비극 재발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여 나가기로 한 경기도의 의지가 반영된 조치다.

점검은 도 복지국 내 5개 부서에서 합동으로 실시하며 노인·장애인·저소득층·노숙인 등 복지 전 분야를 대상으로 한다.

주요 점검사항으로는 시·군별 사각지대 발굴·지원 추진체계 및 추진단 운영 여부, 취약계층 대상별 지원계획 추진사항 확인, 지역사회 관심도 제고를 위한 시·군 홍보현황 등이다.

경기도는 이번 점검을 통해 시·군별로 부족한 부분은 즉시 현장 시정조치하고 도민의 불편한 점을 직접 확인해 각 시·군 실정에 맞는 능동적인 복지 사각지대 위기가구 발굴체계가 원활히 작동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선해 나간다는 구상이다.

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은 “이번 시·군 위기가구 발굴 지원시스템 현장점검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를 없앨 수 있는 지원정책이 될 수 있도록 완성도를 높이는 한편 각 분야별 개선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가고자 한다”고 말했다.

포토


배너
배너
배너